title-gonggo.png

류태호 태백시장, 대한체육회에 태백선수촌 다목적 체육관 건립 건의

주성돈기자
류철호 태백시체육회장 취임후 첫 행보
 
특화된 훈련 장소, 숙소 건립이 선결 과제...
 

태백시는 류태호 태백시장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 개막일인 오늘(18) 용평에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등을 만나, 태백선수촌 확장 관련 건의를 했다고 밝혔다.

 

batch_[크기변환]2020.2.18 대한체육회장 면담 및 태백선수촌 확장 건의 (4).jpeg

 

19986월에 개촌한 태백선수촌은 해발 1,330m 고지대에 위치해 있으며, 40명 규모의 숙소와 간이체육관, 관리동, 4레인 트랙 등이 조성되어 있다.

 

그러나 보다 특화된 훈련 장소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체육관 및 체력단련실, 저산소실, 실내트럭을 갖춘 다목적 체육관과 남여 선수 150명 수용 규모의 숙소 건립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류태호 시장은 사전 고도적응 훈련장지구력 강화 및 비시즌 체력보강 훈련장재활 훈련장동계종목 관련 자연 친화적 집중 훈련장을 목표로 하는 고지대 특구 훈련장으로서의 태백선수촌 역할 강화를 위해 시설 확충이 반드시 필요함을 강조했다.

 

, 선수촌 내 운동장에 종목별 다목적체육관을 건립하면 국유림의 추가 사용허가가 불필요하고, 고지대 훈련장으로써 심폐기능 향상과 지구력 강화가 가능하며, 하계 평균기온 20의 시원한 기후와 청정한 공기 등 최적의 자연환경을 갖추어 시설 확충에도 유리한 조건임을 설명했다.

 

류태호 시장은 태백선수촌이 특화 훈련 및 순환 훈련 등을 체계적으로 할 수 있는 최적의 훈련장이 될 수 있도록 시설 확충을 반드시 관철시켜, 더 많은 국가대표선수들이 경기력 향상을 위해 꼭 다녀가고 싶은 훈련장으로 만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류철호 시체육회장은 "시설방치로 인해 장비의 노후와 향후 이용하는 선수들의 기량 성장을 위해서는 반드시 스포츠체육도시의 위상에 걸맞게 가용성 증대에 대한체육회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하다" 고 했다.
 
류태호시장과 류철호체육회장은 이날 태백시를 대표해 크로스컨트리, 바이애슬론, 스노보드 등 3개 종목에 참가한 선수단을 만나 격려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실시간 지역 소식전국 언론의 지역 뉴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신문

 

하이존뉴스(hizonenews.com)는 독자가 선택하는 가장 편안한 언론입니다.

하이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광고 문의 010-9379-0017 

주성돈 기자(hizonenews@daum.net) 

 

 

 

0 Comments
+ 베스트 조회
+ 보석 사우나
+ 알프스 모텔
+ 해 조 림
+ 대원화로구이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