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gonggo.png

태백시, 독일에서 온 조경미씨가 부모님을 찾습니다...

주성돈기자
조경미 (입양당시이름) 女 85년생...
 
권현원씨가 입양기관에 알선한 것으로 추측...
 

독일로 입양된 한국명 조경미(입양당시이름, , 85년생)씨가 부모를 찾기 위해 10() 오전 황연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했다.

 

anigif.gif

 

이날 동행한 뿌리의 집김도현 대표는 조경미씨가 세연중학교 인근 황지천 건너편인 태백시 황지25-1번지에 살았던 것으로 추정된다.”, “권현원씨라는 분이 입양기관에 알선한 것으로 추측된다.”고 전했다.

 

신체 특징으로 어린 시절 등과 팔에 화상을 입은 흔적이 있다고 밝혔다.

 

조경미씨는 결혼을 앞두고, 저를 낳아준 엄마를 고고 싶은 마음이 더욱 간절하다.”, “저를 아시는 분은 김도현 뿌리의 집 대표(02-3210-2451~2)나 황연동행정복지센터(033-550-2602)로 연락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실시간 지역 소식전국 언론의 지역 뉴스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신문

 

하이존뉴스(hizonenews.com)는 독자가 선택하는 가장 편안한 언론입니다.

하이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광고 문의 T 033 553 8912

 

주성돈 기자(hizonenews@daum.net) 

 

 

 

0 Comments
+ 베스트 조회
+ 보석 사우나
+ 알프스 모텔
+ 해 조 림
+ 대원화로구이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